[스포츠아시아=반재민 기자] 올 시즌 리버풀에서 16개의 도움을 기록하며 특급 도우미로 자리매김한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 이제 리버풀을 넘어 데이비드 베컴 이후 잉글랜드의 최고의 크로서가 될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며, 이제 향후 10년 동안 잉글랜드의 오른쪽 수비수로 자리매김할 기회를 갖게 되었다.

리버풀 유스 출신으로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클롭 감독의 중용을 받기 시작한 알렉산더-아놀드는 지난해 34경기 3골 3도움을 기록하며 팀을 챔피언스리그 결승으로 올렸고, 올 시즌에는 더욱 기량이 만개하여 40경기 1골 16도움을 기록, 리버풀의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이를 인정받아 아놀드는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했고, 유로파 네이션스리그 3-4위 전에서는 주전 풀백이었던 카일 워커를 밀어내고 맹활약하며 팀의 3위 입상을 책임졌다.

이날 경기에서 아놀드는 날카로운 크로스와 함께 뛰어난 수비를 보여주며 잉글랜드의 오른쪽을 책임졌다. 비록 공격진들의 득점력 부족으로 승부차기까지 가야만 했지만, 아놀드의 기량이 일취월장한 것은 잉글랜드의 감독인 사우스게이트도 알고 있었다. 이미 연령대 대표팀 감독을 통해 그의 발전을 지켜본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아놀드의 기량이 점점 발전하고 있다는 사실에 기쁨을 드러내보였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스위스전 이후 인터뷰에서 아놀드에 대해 "아직 포지셔닝과 인식에 대해 보완해야 할 부분이 있지만 그는 이미 짧은 경력 동안 환상적인 경험을 했다"고 말했으며, 베컴 이후 잉글랜드 최고의 크로서가 아니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정말 좋은 궤도로 가고 있다. 그의 크로스 기술은 환상적이다. 훈련에서도 그는 한쪽에는 공 다발을 놓고 골문 앞에는 벽을 쌓아두고 크로스 연습을 했다."고 이야기했다.

일종의 압박훈련이었던 것 같다고 말을 이어간 사우스게이트는 "그는 자기의 크로스를 대단히 믿고 있다. 그가 코너에서 크로스를 올릴 때 너무 많은 수비수들이 있었기 때문에 득점까지 연결되지는 못했다. 하지만, 그는 대단한 자산을 갖고 있다."라고 이야기하며 아놀드에 대한 칭찬을 이어갔다.

아놀드 뿐만 아니라 조 고메즈도 스위스 전에서 안정적인 수비를 펼쳤고, 사우스게이트는 리버풀의 어린 선수들이 점점 기회를 잡고 있다는 것에 고무된 반응을 보였으며, 클롭 감독의 과감한 결정에 높은 점수를 주었다.

클롭에 대해 "그는 아놀드를 리버풀 1군에 넣어주고, 몇 번의 힘든 시간을 보냈을 때에도 그를 팀에 넣어주겠다고 큰 믿음을 보여 주었다. 그리고 그에 대한 믿음을 보상받을 수 있었다. 그는 리버풀이 팀을 변화시켜 경기하는 방식과 추구하는 철학이 리버풀에게 큰 자산이 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젊은 선수들과 마찬가지로 젊은 선수들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있는 감독을 리버풀이 갖게 된 것도 대단하다."라고 리버풀의 최근 기조에 대해 말했다.

사진=알렉산더 아놀드 SNS
반재민 기자(press@monstergroup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7 '탈출하려면 4000만 유로' 복잡해진 카라스코의 유럽 복귀 JBAN 2019.06.15 551
716 '파리 탈출' 라비오의 행선지는 이탈리아? 유벤투스와 이야기 나눴다 [伊 언론] JBAN 2019.06.14 598
715 라이올라 파리 도착, 데 리흐트 PSG행 초읽기 돌입? JBAN 2019.06.13 361
714 사네 영입 총력 바이에른, "사네 영입 실패시 플랜 B는 카라스코" JBAN 2019.06.12 337
713 대한민국 간담 서늘케 한 에콰도르 시푸엔테스, 세리에 A에서 큰 관심 JBAN 2019.06.12 226
712 결승행 이강인을 축하한 발렌시아 "이강인은 역사를 만들고 있다" JBAN 2019.06.12 747
711 극적이었던 대한민국 결승 진출, 日 "솔직히 부럽다" JBAN 2019.06.12 526
710 발렌시아는 그야말로 이강인 홀릭, "세계가 부러워하는 발렌시아의 자랑" JBAN 2019.06.11 730
709 시한부의 삶을 사는 축구선수 "저의 마지막 저녁에 초대합니다" JBAN 2019.06.11 587
» 아놀드에 빠진 사우스게이트 "아놀드, 베컴 이후 최고의 택배 배달부" JBAN 2019.06.11 387
707 데 리흐트 설득하는 에이전트 "바르사는 4-5년 후에도 갈 수 있잖아" JBAN 2019.06.11 489
706 '아자르 보낸' 첼시, 발렌시아 게데스에게 7000만 유로 제의...발렌시아 거절 JBAN 2019.06.10 411
705 반 다이크 발롱도르 가능성에 맨유팬들 발끈 "비디치부터 넘고 오시지" JBAN 2019.06.10 3907
704 '오른쪽 풀백' 보강 원하는 토트넘, 일본 대표 사카이 관찰중 (英 스카이스포츠) JBAN 2019.06.10 477
703 아약스 반 데 사르 사장 뿔났다 "챔스 4강이 왜 예선을 치러야 해" JBAN 2019.06.10 616
702 거상 vs 거상, 은돔벨레를 향한 리옹-토트넘의 팽팽한 줄다리기 JBAN 2019.06.10 314
701 '울산의 에이스' 믹스가 한국 축구팬들에게 전한 진심의 메시지 JBAN 2019.06.10 250
700 발렌시아가 '4강' 이강인에게 보낸 메시지 "강인! 축하해, 행운을 빌어" JBAN 2019.06.09 353
699 日도 놀란 대한민국 4강 신화 "일본도 한국팀을 본받아야 해" JBAN 2019.06.09 1071
698 토트넘 승부수 띄우나, 페르난데스에 7천만 유로 오퍼 JBAN 2019.06.08 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