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를 시작하자마자,
금지된 음식이 마구 먹고 싶어져요.

다이어트에 실패한 날에는
평소보다 더 많이 먹어요.

나이를 불문하고 여자의 일생은
평생 ‘다이어트와의 싸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여자의 인생은 두 시기로 나누어져 있죠.
살이 쪄 있는 시기와 빠져 있는 시기,
다이어트에 성공한 시기와
다이어트에 실패한 시기,
음식과 사이좋은 시기와
음식으로 도망가려는 시기...

그런데, 살을 빼기 위해서는
무조건 먹는 것을 통제해야 할까요?
     먹는 양을 줄이고,
칼로리를 따지고,
채소와 야채 중심의 식사를 하면,
정말 다이어트에 성공할까요?


다이어트,
의지의 문제가 아닌 ‘감정’의 문제
하지만, 억압은 언젠가는 폭발하는 법,
특정 음식을 통제할수록
그 음식을 먹지 않고는
견딜 수 없는 상황에 빠져버리고 맙니다.

배가 부른데도 계속 먹는 이유가 음식 자체 때문만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 그것은 바로 먹는 순간에 음식이 주는 ‘감정적 효과’ 때문이다. 그러니 다이어트는 의지의 문제가 아닌 감정의 문제에서 바라봐야 한다.
유은정 (정신과 전문의)

나의 다이어트 모드
자가진단 테스트
아래의 자기진단 테스트는
다이어트 전반에 대한 감정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해당되는 항목에 V 표시해보세요.


채점하기
ⓐ에 답한 경우 0점,
ⓑ에 답한 경우 1점,
ⓒ에 답한 경우 2점을 매긴다.

▶0~3점 : 철저한 다이어트 신봉자
죄책감을 느낄 필요는 없다. 평생 다이어트를 해왔다면, 엄격한 음식과 다이어트 규칙을 놓아버리기까지 시간이 걸릴 수 있다.

▶4~7점 : 다이어트 관찰자
당신은 유행하는 다이어트 대부분이 과장되어 있고, 비현실적이며 단기적인 결과만 안겨준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현명하게도 당신은 새로운 다이어트 정보를 가감하여 듣는다. 그런데도 의식적 혹은 무의식적으로 따르는 과거의 다이어트 규칙에 발목이 매여 있을 수 있다.

▶8~10점 : 다이어트 비관론자
당신은 다이어트에 실망한 적이 많아서 또 다시 상처 입을 위험을 감수하지 않으려 한다. 당신이 원하는 건 체중 감량 뒤에 숨겨진 과학이다. 그렇다면 계속 읽어나기 바란다. 감정적 먹기를 극복할 때의 혜택을 뒷받침하는 연구 결과는 엄청나게 많다.

더 이상 나를 괴롭히는 다이어트는
 이제 그만할 때가 됐습니다.
내 몸과 마음의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의
연결이 중요합니다.
체중이라는 숫자에 민감해지고
엄격한 식단에서 나를 놓아주어야 합니다.

이제는 내 몸과 마음을 사랑하기 위한
감정식사가 필요할 때 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스폰서쉽 관련 정책 공지 (19년 5월 20일자) 몬짐레이디 2019.05.21 94
62254 기초대사량 1900 → 1936 [3] update 페로몬가이 2019.05.23 104
62253 제가 잘하고있는건지 몰라서 식단 질문드려요 ㅠㅠ [5] update 눈물은근손실 2019.05.23 71
62252 유지칼로리와 잔여칼로리에 대해서 이해가 안 가는 부분이 있습니다 [1] file leesang1186 2019.05.23 61
62251 몬블에 대해서.. [4] update 대구경찰 2019.05.23 58
62250 대회4일전 로딩질문 [14] 큐큐큐큐큐 2019.05.23 119
62249 사이클 타면서 [4] update busanbae 2019.05.23 80
62248 초보 질문 드립니다. [2] update 섬진강모래알 2019.05.23 35
62247 질 좋게 살찌기 [4] 크쿠논모 2019.05.22 157
62246 다이어트) 끼니 수 줄이기 vs 밥양 줄이기 [3] 스흐스 2019.05.22 127
62245 웨이 프로틴에 크레아틴 스택 [5] 2019.05.22 50
62244 5월 22일 수요일 영양일지 [3] file makimakima 2019.05.22 59
62243 bcaa 추천좀 부탁 드립니다. [13] kks11 2019.05.22 87
62242 보충제 섭취관련문의요 [3] Gmmmmmm 2019.05.22 52
62241 보조제문의드립니다. 쵠수우 2019.05.22 24
62240 식사질문이요! [3] 큐큐큐큐큐 2019.05.22 61
62239 오메가3 제품 봐주세요 [8] file 큐큐큐큐큐 2019.05.22 78
62238 선택장애가왔습니다 [2] 캥거루가될거야 2019.05.22 66
62237 펌핑제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3] 후니222 2019.05.22 78
62236 공복 질문 [3] file donghwa**** 2019.05.22 87
62235 아침 운동후 프로틴 섭취문의 [4] zammanbo03 2019.05.22 118

커뮤니티 답변 회원 랭킹 TOP 10

  • 1 김총경 1057 pt
  • 2 Thor_ 889 pt
  • 3 아들이야너 649 pt
  • 4 Pizza 606 pt
  • 5 크나큰 544 pt
  • 6 151 262 pt
  • 7 커팅러 229 pt
  • 8 헬스장갈렙 209 pt
  • 9 superhotdog 174 pt
  • 10 makimakima 155 pt

MONSTERZYM

ABOUT US

FAMILY

BODYBUILDING SCHO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