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늘 없는 주사 기술 속속 개발
"더 이상 피부에 찌르지 마세요"

모든 아이들에게, 아니 어른들에게도 살 떨리게 하는 공포의 대상이 있습니다.
바로 주사, 정확히 말하면 주사바늘이죠.


부모들은 주사 맞기 싫어하는 아이들 때문에 병원 갈 때마다 전쟁을 치릅니다. 어른들도 주사바늘을 보면 눈부터 감게 되지요.
이런 이들에게 희소식. 최근 바늘 없이 체내에 약물을 전달하는 기술들이 속속 개발되고 있답니다.

ⓒ KBS


‘DNA 니들패치는 통증 없는 주사기입니다. 날카로운 바늘을 몸에 찌르는 대신 반창고처럼 피부에 붙여 치료하죠. 털 같은 미세 돌기가 바늘 역할을 하는데요. 이 돌기는 머리카락보다 7배 가늘고(0.01mm) 딱딱하지 않아 통증 없이 약물을 주입합니다.
 
이를 개발한 한국기계연구원은 연간 240만개의 패치를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구축했습니다. 연구진은 올해 안에 이를 상용화할 계획이죠. 내년 이맘 때 쯤이면 병원에서 겁에 질린 아이들의 울음소리를 듣지 않아도 될까요?

DNA 니들패치의 DNA와 약물을 포함한 유효물질 체내 전달 원리 ⓒ 한국기계연구원


해외의 경우,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연구진이 바이오스타트업 포털인스트루먼츠를 통해 개발한 제트 주사기 프라임(Prime)’이 대표적입니다. 이것은 주사액을 초고속으로 분사합니다. 초속 200m의 속도와 높은 압력으로 뿜어져 나온 약물이 몸속으로 주입되는 방식이죠. 약물은 사람 머리카락보다 가늘게 분사돼 통증을 유발하지 않습니다.
 
또한 악물의 양과 투여 깊이를 정확히 조절할 수 있습니다. 압력을 약하게 하면 피부 세포층에, 강하게 하면 혈관이나 근육에 약물을 주사할 수 있죠.액상형 약물이라면 뭐든 사용 가능하다고 해요.

ⓒ 포털인스트루먼츠


연구진들은 약물을 주입하기 까다로운 망막이나 고막 안쪽 내이()의 치료에 사용될 수 있을 것이라 전망합니다.
포털인스트루먼츠는 일본 대형 제약사 다케다와 이 주사기기를 공식 출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프라임의 실사용 모습 ⓒ 포털인스트루먼츠


이밖에 쓰리엠(3M)1.5길이의 말랑말랑한 미세돌기로 약물을 투여하는 할로우 미세구조 전달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주사기는 질병 확산이나 세균 감염의 주범입니다. 지금도 세계적으로 주사기를 재사용하는 빈도가 40%에 달하고, 그 때문에 매년 130만 명이 사망합니다. 하지만 바늘 없는 주사기는 안전합니다.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도 있죠.
그래서일까요? 지난 8월 글로벌 시장 조사 업체 데이터브릿지의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바늘 없는 주사기 시장은 연평균 14.9% 성장해 오는 2024년이면 695억 4000만 달러 규모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2016(672000만 달러)과 비교하면 10배 이상 규모죠.
 
하루에 한 번 혈당 측정과 인슐린 주입을 위해 바늘을 사용해야 하는 당뇨병 환자, 주사기만 보면 경기를 일으키는 아이들, 주사기에 의한 2차 감염 위기에 노출돼 있는 저개발국 국민에게 바늘 없는 주사기는 큰 도움이 될 전망입니다.

제품 랭킹 TOP 5 더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05 자취생 식단 [2] new 내팔은50cm 2019.03.25 22
1204 등판 질문 [2] Wjjjjz 2019.03.23 40
1203 운동할 때 듣기 좋은 곡 추천해주세요☆ :D [4] updatefile 2019.03.23 73
1202 이상순과 이효리는 참으로 순수한 사람들이다. 짝꿍 2019.03.22 74
1201 inbakorea 유자청단백질 2019.03.21 39
1200 외국에서 운동중인데 외국인들 너무 매너 없네요 [8] 헬쇠린이 2019.03.20 283
1199 손흥민 축구기술 완벽 강의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습니다) [1] 집안운동 2019.03.19 57
1198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헬린이에요 file 굥소헬린이 2019.03.19 63
1197 여드름 전문의가 말하는 관리 방법~! 운동하다 보니 점점 생기는 여드름 ㅠㅠ 고민이네요 [1] 은똘이 2019.03.19 126
1196 인스턴트 음식, 영양도 챙기고 그럴듯하게 먹는 법 ~! 공유~ [1] 은똘이 2019.03.19 81
1195 몸무게가 늘지않아 고민입니다 [6] 밀이아빠 2019.03.18 100
1194 행님들 웨이트화 ㅈㄴ 좋은거 추천해드림 [2] hoje 2019.03.18 237
1193 확실히 크레아틴 얼굴붓기가.. [6] 꼬티핀다 2019.03.17 207
1192 셋째 주 일요일 [1] 김부장 2019.03.17 40
1191 허x 다이어트 도시락에서 대리석 조각이 나왔는데요 [3] 카일락 2019.03.17 125
1190 헬스 두달차 인바디입니다 [2] file 호에엥에엥엥 2019.03.15 179
1189 4달간의 결실보고....후아... [3] file 함해보자까짓거 2019.03.14 274
1188 [펌] 야동을 많이보면 근손실이 올까? 의사가 말하는 진실.youtube [1] 의사맥닥스 2019.03.14 281
1187 대학보디빌딩협회 UFBB주최 미스터&미스 유니브 “스포츠모델” 단일종목 출전권 양도합니다 file ufbb출전 2019.03.14 83
1186 홈트하니까 온도 습도 다 올라가네요 ㄷㄷ [2] 아노르 2019.03.14 113
 

MONSTERZYM

ABOUT US

FAMILY

BODYBUILDING SCHOOL